여자팀

CITY에 합류한 잉글랜드 유스 국가대표 루비 메이스

CITY에 합류한 잉글랜드 유스 국가대표 루비 메이스
맨체스터 시티는 잉글랜드 유스 국가대표인 루비 메이스와 3년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아스널 유스팀에 있었던 17살의 루비 메이스는 첫 프로 계약을 맨체스터 시티와 맺었으며 등번호 30번을 부여받았습니다.

메이스는 2020년 9월 아스널 소속으로 FA컵 8강전에서 토트넘을 상대로 첫 1군팀 무대를 밟았으며 주장인 킴 리틀과 교체되어 4-0 승리를 거둘 수 있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공식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받기 

이후 콘티넨탈 타이어 리그컵과 FA 여자 슈퍼리그 등에서도 출전을 할 수 있었으며 2021년 2월에 버밍엄 시티에 합류했었습니다.

버밍엄 시티에서는 웨스트햄과 레딩을 상대로 골을 넣었으며 총 11번의 경기에 출전했었습니다.

잉글랜드 국가대표팀에서는 각 연령별 팀에서 뛰었고 현재는 19세 이하팀에서 경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2017년 10월 15세 이하팀에서 스코틀랜드를 상대로 데뷔전을 치렀으며 주장으로서 경기를 치르기도 했었습니다. 또한, 얼마 지나지 않아서 스위스와의 경기에서 그녀의 첫 데뷔골을 성공시키기도 햇었습니다.

21/22시즌을 앞두고 메이스는 맨체스터 시티와 3년 계약을 체결했으며 2024년 여름까지 팀과 함께 할 예정입니다.

“정말로 기쁘고 맨체스터 시티에 합류하여서 흥분돼요.”

“17살의 나이에 지금까지 가졌던 짧은 경력 중에서 가장 큰 순간이에요. 많은 것을 배워왔고 성장해 왔어요. 맨체스터 시티 입단은 그리고 제 꿈을 이루는데 있어서 최고의 환경이라고 느끼고 있어요.”

“놀라운 선수들, 놀라운 구단, 그리고 놀라운 코치님들까지요! 제가 이 자리에 올 수 있도록 모든 것을 해 준 아스널에 감사해요.”

가레스 테일러 감독 또한 루비 메이스의 영입에 기쁨을 표했습니다.

“루비를 맨체스터 시티 스쿼드에 포함시킬 수 있어서 좋아요. 그녀 앞에 밝은 미래가 있다고 느끼는 재능있는 선수예요.”

“바클레이 FA 여자슈퍼리그에서 이미 그녀가 해낼 수 있다는 것을 이미 증명해 보였고 앞으로의 시즌에서 그녀와 함께 훈련하는 것을 기대하고 있어요.”

“최근에 맨체스터 시티에서 성장한 많은 어린 선수들이 있었고 루비도 성공적인 스토리를 써내려 가는 이 긴 이야기의 다음 부분이 되길 바라요.”

맨체스터 시티 여자팀 단장인 가빈 마켈도 같은 기쁨을 드러냈습니다.

“구단에 루비가 온 것을 환영해요. 잉글랜드에서 가장 흥미로운 어린 선수들 중 하나죠.”

“그녀가 갖고 있는 잠재력을 알고 있고 더 많은 발전을 갖도록 그녀와 함께 해 나가는 것을 기대하고 있어요.”

 

 

CITY+ | 구단 독점 프리미엄 콘텐츠 시청하기

구단 독점 프리미엄 콘텐츠를 City+ 구독을 통해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