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시즌부터 올렉산드르 진첸코는 11번을 배정받아 경기에 나설 것입니다.

새로운 공식 파트너인 푸마와 함께 맨체스터 시티는 19/20 시즌에 입을 유니폼을 발표하였습니다. 그리고 올렉산드르 진첸코에게 11번을 배정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알렉산드르 콜라로프가 썼었던 11번은 역사적으로 왼쪽 윙어의 선수에게 배정되었으며 진첸코는 이에 어울리는 번호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두 선수 모두 기술적으로 능숙하며 풀백 뿐만 아니라 공격적인 위치에 있어도 플레이가 가능한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두 선수의 유사점은 프리미어리그 2회, 리그컵 2회, 그리고 FA컵 우승 한 경력까지 이어집니다. 그 외에도 데니스 투아트, 피터 반스, 폴 레이크 그리고 엘라누까지 11번을 가졌던 선수들의 명성을 이어갈 것입니다.

공식 스토어에서 진첸코의 11번 셔츠를 구매 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