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팀

맨체스터 시티와 함께 훈련을 시작한 카이키

맨체스터 시티와 함께 훈련을 시작한 카이키
18살의 브라질 공격수 카이키가 맨체스터 시티와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지난 4월 맨체스터 시티는 플루미넨세에 있던 18살 공격수 카이키 영입을 발표했었으며 이제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이끄는 1군팀의 훈련에 합류했습니다.

2026년 여름까지 머물게 되는 5년 계약을 체결한 카이키는 앞으로 1군팀에서 펩 과르디올라 감독과 코칭 스태프 아래에서 정기적으로 훈련해 나갈 예정입니다.  

맨체스터 시티 공식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받기

“이곳에 온 것은 꿈이에요. 이미 브라질 선수들이 이곳에 있었기 때문에 항상 맨체스터 시티를 쫓아다녔어요. 정말로 행복해요.”

왼발잡이 윙어인 카이키는 플루미넨세에서 9세이하팀에서 뛰었었으며 올해 17살의 나이로 그의 데뷔전을 치를 수 있었습니다.

양쪽 측면 모두에서 뛸 수 있는 카이키는 32회의 출전 동안에 3골을 넣었고 코파 리베르타도레스에서 최연소 서눗와 최연소 득점자로 기록되기도 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에 합류한 것을 축하하며 앞으로 많은 행운이 있기를 바랍니다!

WATCH: Kayky begins training with City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