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데브라이너, 토트넘과의 무승부 경기에서 긍정의 면을 보다

중원을 지휘했던 케빈 데 브라이너

중원을 지휘했던 케빈 데 브라이너

케빈 데 브라이너는 토트넘과의 무승부 경기 이후 인터뷰에서 클럽은 위대한 업무를 위해 앞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케빈 브라이너는 토트넘과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그의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라힘 스털링과 아게로에게 정확한 크로스를 전달하며 골을 도와주었고 이번 경기에서 긍정적인 부분을 많이 있었다고 하였습니다.

우리는 경기를 지배했습니다. 많은 골을 넣었어야만 했죠. 우리가 플레이한 방식은 매우 좋았습니다. 이번 시즌 팀은 위대한 일을 해낼 겁니다.”

모두 우리가 플레이한 방식에 자부심을 느낍니다. 토트넘은 2골을 넣었지만 2번의 찬스만 있었으며 그들의 결정력은 매우 좋았습니다. 남은 시즌 토트넘과 같은 팀을 상대로 이러한 모습을 보여주었기 때문에 자랑스러워야만 합니다.”

이런 빅게임은 항상 어려움을 느낍니다. 하지만 경기를 완전히 지배했고 그들이 공을 잡을 때도 있었지만 수비수들만이 그러했습니다. 경기에서 우리 팀에는 이슈가 되지 못했습니다.”

경기에서 골을 먼저 넣으며 우위를 점했지만 토트넘은 라멜라와 모우라가 동점골을 만들며 따라왔었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경기를 이기기 위해 벤치를 바라봤고 제수스의 교체가 후반 추가 시간에 결실을 맺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하지만 이후 마이크 올리버 주심은 VAR 판독으로 인해 골을 취소 했었습니다. 이러한 결정에도 불구하고 브라이너는 결과에 승복하였습니다.

늦은 시간에 넣은 골이 취소되었을 기분이 이상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받아들여야만 합니다.”

저는 고전적인 사람입니다. 경기의 흐름과 열정을 좋아합니다. 하지만 만약 나은 경기를 원한다면 그것도 괜찮습니다.”

경기 규칙에 이의가 없습니다. 규칙은 규칙입니다. 하지만 상황은 열광적이었기 때문에 돌아볼 필요가 있었습니다.”

매치 리포트

매치 리포트 | 시티 vs 토트넘

스털링의 선제골에 기뻐하는 the Blues

맨체스터 시티는 토트넘과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후반 종료 직전 제수스가 골을 기록하였지만 VAR 판독에 의해 골이 취소가 되었고 결국 2대2 무승부를 기록하였습니다.

매치 리포트 | 시티 vs 토트넘

First팀 뉴스

‘게임체인저’ 마레즈를 향한 펩 과르디올라의 칭찬

First팀 뉴스

펩 “페르난지뉴는 이번 경기에 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