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팀

잉글랜드 21세이하팀의 승리를 이끈 어린 City 선수들

잉글랜드 21세이하팀의 승리를 이끈 어린 City 선수들
토미 도일, 테일러 하우드-벨리스, 콜 팔머는 안도라와의 경기에 선발로 나섰으며 10명이 싸운 잉글랜드는 승리를 거둘 수 있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트리오는 리 카슬리 감독이 이끄는 잉글랜드 21세 이하팀의 유로 예선전 안도라와의 경기에서 선발로 나왔으며 후반 67분에 나온 에밀 스미스-로우의 득점으로 1-0 승리를 거뒀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공식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받기

잉글랜드는 80%라는 점유율을 가졌지만 후반 10분에 리안 브루스터가 퇴장을 당하며 수적 열세를 가졌습니다.

3명의 공격 라인에서 우측 공격수로 출전한 콜 팔머는 65분에 경기장을 빠져나왔으며 함부르크와 안더레흐트로 임대간 도일과 하우드-벨리스는 전체 경기를 소화했습니다.

이날 경기 승리로 잉글랜드는 승점 7점으로 알바니아, 체코에 이어서 3위에 랭크되었습니다.

이날 경기에 앞서 열린 20세 이하팀의 경기에서는 체코를 상대했으며 EDS팀에서 임대간 2명의 선수들이 5골에 관여했습니다.

본머스로 임대간 모건 로저스는 3골에 관여했으며 애크링턴 스탠리에서 21-22시즌을 임대로 보내고 있는 골키퍼인 제임스 트래포드는 80분에 교체될 때까지 무실점 경기를 이끌었습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