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 워치

맨: 망갈라 획득, 상황 판단 빠른 새 맨 시티를 요약하다

What the MEDIA says finished

아니나 다를까 엘리아큄 망갈라의 획득 소식이 꽤 지배적이다. 그래서 축구 세계가 어떻게 움직이는가?

 

[맨체스터 이브닝 뉴스]의 스튜어트 브레난은 특별히 «여름 퍼즐의 마지막 조각«으로 여겨지는 프랑스 선수 계약에 감동 받았다. »

 

그는 적는다: «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 있어 맨 시티가 상대적으로 낮은 인지도에 있었다. 하지만 맨 시티 선수들이 침착하게 강화되지 않은 것을 의미하지 않으며, 지난 시즌 프리미어 리그 타이틀 마지막 순간에 이기기 충분했던 스쿼드를 굳게 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

 

« 프랑스 수비수 엘리아큄 망갈라의 계약 종료는 여름 퍼즐에 있어 마지막 조각을 끼워 넣었다. 그리고 마누엘 펠레그리니가 올 시즌 맨 시티 역사에 있어 아마 가장 강한 스쿼드를 가질 것이라는 사실을 확실시했다.«

mangala

첼시가 세스크 파브레가스와 디에고 코스타를 덥석 잡아채고, 아스날이 알렉시스 산체스를 차지하며, 유나이티드가 강화하면서 다른 구단들이 여름 헤드라인을 독차지 했다.

 

크고 작은 맨 시티의 여름 지출을 그들 모두가 써버렸을 때, 이것은 맨 시티가 단지 ‘타이틀을 샀다고’ 한탄하며 징징거리는 팬들의 입을 다물게 할지 모른다.»

 

...라면 좋을 텐데

 

다른 곳 [데일리 익스프레스]의 리처드 테너는 이 프랑스 선수 도착이 2명 수비수의 방출 신호일지 모른다고 믿는다.

 

그는 적는다: «이 큰 금액은 세계 축구에서 다비드 루이스 다음으로 망갈라를 두 번째로 가장 비싼 수비수로 만들고 맨 시티에서는 세르지오 아게로 다음으로 가장 비싼 선수로 만든다. 그러나 프리미어 리그 챔피언스는 이제 잉여 선수인 마티야 나스타시치, 마이카 리차즈를 팔게 됨으로 금액 절반까지 회복하는 것을 보게 될 것이다.«

 

« 유벤투스는 천 만 파운드 비율로 나스타시치를 이탈리아로 되돌리려고 눈 여겨 보고 있는 반면, 뉴캐슬은 이전 잉글랜드 국가 대표 리차즈에 관심을 표한 프리미어 리그 구단의 대기 행렬로 향하고 있다. 계약으로 최후 시즌에 들어갈 때 리차즈의 가치는 5백만 파운드 너머로 떨어졌다.«

 

« 맨 시티 감독 마누엘 펠레그리니는 리차즈가 그의 계획에 없다고 분명히 했다. 파블로 자발레타, 새 선수 바카리 사냐가 일요일에 빠졌을 때, 그는 여전히 아스날과의 커뮤니티 실드 충돌을 위해 리차즈를 선택하지 않았다.«

Micah

대신에 그는 가엘 클리시를 레프트 백에서 우측으로 움직였고 경험이 부족한 데드릭 보야타가 나스타시치와 수비 중앙에서 나란히 뛰는 것을 선호했다.

 

하지만 아스날에 패배한 것은 빈센트 콤파니, 마르틴 데미첼리스를 위한 맨 시티 최고 자질 덮개의 필요성을 드러냈다. 월드컵 이후 휴식에 따라 주간 훈련만 가졌기 때문에 둘 다 모두 경기를 놓쳤다. 그리고 우여곡절이 많은 이적 자취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왜 망갈라 포기하기를 집요하게 거절했을까.»

 

다른 뉴스에서, 윌리 카발레로와 스테판 요베티치로부터 투지 넘치는 말이 있다. 그는 이전에 했던 주장과 함께 벤치 위치에 만족하지 않을 것이다. 반면 후자는 열심히 싸우는 또 다른 타이틀 레이스를 기대하고 있다. 

 

[BT스포츠]의 웹 사이트에서 인용하면, 카발레로는 다음 같이 주장했다: «나의 야망은 포지션을 놓고 싸우는 것이고 감독이 나를 필요로 할 때 거기 있는 것이다.«

 

«넘버 원이 되고 싶다. 우리 둘 다 그 기회를 위해 훈련할 것이다. 하지만 나는 넘버원 자리를 위해 싸우게 될 것이다.«         

 

한 동안, 더 미러에서 요베티치는 선언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더 어려울 것이다.«

 

« 유나이티드는 더 나아질 것이고, 아스날은 더 강해질 것이며, 첼시는 3,4명 선수를 사면서 더 나아질 것이다.«

 

« 리버풀 또한 좋고 현재 강하다. 만일 그들이 몇 명 스트라이커를 산다면 타이틀 레이스에도 있게 될 것이다.«

 

«정말 거친 시즌을 기대하지만 우리는 그 자체로 믿을 필요가 있다. 그리고 바라건대 우리는 리그를 또 다시 이기게 될 것이다.«

 

Stevan strike2

그리고 마침내 여러분이 곰곰이 생각할 이적 짐작에 대한 또 다른 한 토막 소식이 있다. [토크 스포츠]는 페예노르트가 욘 귀데티를 원한다고 주장했다.

 

라디오 스테이션의 웹 사이트 기사는 말한다: «2년 전 에레디비지에 측과의 임대 기간 동안 스웨덴 국가 대표가 인상을 주었다. 그리고 네덜란드 리포트는 지난 달 사우스햄턴으로 떠난 스타 스트라이커 그라지아노 펠레의 출발에 따라 이 22세 선수가 프레드 루텐의 소원 목록 꼭대기에 있다고 주장한다.«

 

« 그들의 5백만 파운드 가치를 내리는 것을 맨 시티가 거절하면서 22세 선수를 위한 협상은 질질 끌게 될 지 모른다.«

 

이 모든 것은 오늘을 위한 것이다. 맨 시티와 관련된 미디어 스토리에 대한 또 다른 라운드 업을 위해 내일 mcfc.co.uk로 다시 돌아오자. 그 사이에 구단에서 망갈라의 첫 날에 대한 우리의 독점 스냅을 확인했는가?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