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더 많은 경기에 나설 준비가 된 어린 선수들

에버튼과의 경기 전 기자회견을 가진 펩 과르디올라 감독

에버튼과의 경기 전 기자회견을 가진 펩 과르디올라 감독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에릭 가르시아와 테일러 하우드-벨리스가 더 많은 1군팀 경기에 나설 준비가 됐다고 하였습니다.

중앙 수비수로 나섰던 에릭 가르시아와 테일러 하우드-벨리스는 프레스턴과의 카라바오컵에서 멋진 활약을 보여주었습니다.

에릭 가르시아는 지난 시즌에도 카라바오컵에서 3번의 출장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이번 시즌 왓포드와의 경기에서 프리미어리그 데뷔전을 가졌습니다.

하우드-벨리스는 시티 아카데미 시스템이 만들어 산물이며 이번 여름 아시아 투어에서 인상깊은 플레이를 펼쳤습니다. 현재는 부상으로 빠진 중앙 수비수의 공백을 메워나가고 있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선수를 향해 재능과 정신력이 있는 선수라고 하였으며 많은 1군팀 기회를 가질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그들이 준비되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프레스턴 경기를 필요가 없었습니다.”

그들은 당연히 실수를 것이지만 경기에 나설 준비가 되어있습니다. 그렇지 않다면 경기에 나서지 않을 것입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가브리엘 제수스가 많이 뛰고 싶어한다는 인터뷰를 확인한 그의 자세를 향해 칭찬을 하였습니다.

제수스는 미디어와의 인터뷰에서 세르히오 아게로를 칭찬하고 과르디올라 감독의 선발 라인업 작성에 존중을 가지고 있다고 하였습니다. 하지만 많은 경기에 나서고 싶다고도 밝혔습니다.

이에 과르디올라 감독은 완벽한(퍼펙트)’라는 단어를 제수스를 수식하는데 사용하였고 많은 경기를 뛰고 싶어하는 것이 당연한 일이라고 하였습니다.

인터뷰를 읽었으며 완벽합니다. 제수스를 존중합니다.”

그는 당연히 경기에 나서고 싶어하며 브라질 No.9입니다.”

그는 이런 재능을 가진 유일한 선수이며 선수들과 친하게 지냅니다. 그가 플레이할 때마다 최고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전적으로 이해하며 제수스 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들이 경기에 나서고 싶어합니다. 정상적인 일입니다.”

 

 

 

맨체스터 시티는 에버튼으로 프리미어리그 원정 경기에 나섭니다. 마르코 실바 감독이 이끄는 에버튼은 이번 여름 시작에 활발하게 움직였고 7명의 선수들을 새롭게 수혈하였습니다. 또한 6 들기 위한 도전을 하고 있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구디슨 파크로의 원정은 어려운 업무 하나라고 하였으며 하지만 선수들은 이러한 일정을 알고 준비하였다고 하였습니다.

에버튼은 훌륭한 팀으로 남아 있습니다. 이번 시즌과 지난 시즌에 좋은 투자를 하였습니다.”

구디슨 파크는 항상 경기하기 힘들며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에 준비해왔습니다.”

선수들은 어려운 경기가 것임을 알고 있습니다.”

First팀 뉴스

팬들에게 능력을 보여줄 준비가 되어 있는 멘디

First팀 뉴스

공격 능력을 겸비한 우측 풀백 칸셀로

First팀 뉴스

카라바오컵 4라운드 대진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