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브리엘 제주스는 대한민국과의 친선 경기에서 브라질 대표팀의 선발로 나섰으며 88분 동안 경기장을 누비며 3-0 승리에 기여하였습니다.

가브리엘 제주스는 브라질 대표팀 선발로 대한민국과의 친선전에 나서며 강팀의 면모를 보여주었습니다. 파케타, 쿠티뉴, 그리고 다닐루의 연속골로 브라질의 3-0 승리를 이끌었으며 지난 코파 아메리카 우승 이후 승리를 거둘 있었습니다.

포덴은 잉글랜드 21 이하팀에서 80분간 뛰며 네덜란드와 친선 경기로 맞붙었지만 2-1 아쉽게 패배하였습니다.

일카이 귄도간은 유로2020예선 마지막 경기인 북아일랜드와의 대결에서 90 풀타임을 뛰었고 팀은 6-1승리를 거둘 있었습니다. 경기에서는 그나브리가 해트트릭을 기록했고 고레츠카가 멀티골을 만들어 냈습니다. 또한 브란트도 골을 만들며 예선 경기를 마무리 지었습니다. 독일은 이미 본선 진출을 확정지은 상태였으며 북아일랜드는 플레이오프를 가질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