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시티의 윙어였던 마틴 페트로프는 사네에 대한 감탄을 드러냈습니다.

2008년부터 2011년까지 맨체스터 시티의 스타였던 마틴 페트로프는 기간 73경기에 출전하여 12골을 기록하였습니다. 그리고 그는 작년 PFA 영플레이어상을 수상한 르로이 사네로부터 깊은 인상을 받고 있다고 했습니다.

누가 빠른지 모르겠습니다. 사네 아니면 저겠죠. 그는 훌륭한 선수입니다.”

당시 스벤 고란 에릭센 감독은 스쿼드를 강화하기 위해서 2007 여름 이적 시장에서 페트로프를 데려왔습니다. 스튜어트 피어스 감독 기간에 맨체스터 시티는 정체를 겪었고 이후에 에릭센 감독이 팀의 플레이를 완전히 바꿔놓았습니다. The Blues 지낸, 기억할 만한 기간이었습니다. 지난 날을 회상하며 에릭센 감독은 공격적인 축구를 지향했다고 했습니다.

그는 매우 좋은 사람입니다. 항상 웃죠. 그는 앞으로 나아가는 것을 즐겼고 좋은 축구를 했습니다. 수비적이지 않았습니다. 그는 항상 경기장 위로 나갈 때마다 경기를 즐기라고 했습니다. 그는 저에게는 최고의 감독 하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