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쿼드러플에 대해 4월말에 물어봐 주길 바라는 펩

The Blues를 독려하는 펩 과르디올라

The Blues를 독려하는 펩 과르디올라

펩 감독은 4월말에 모든 대회에서 이기고 있을 때에만 4관왕에 대해 생각해 볼 것이라고 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의 환상적인 시즌은 이번 FA 8 경기에도 이어졌습니다. 예상치 못하게 전반전에 스완지에게 2점을 내주며 리드를 빼앗겼었습니다. 하지만 후반전에 베르나르도와 아구에로의 골로 대역전극을 이뤄낼 있었습니다.

카라바오컵은 이미 우승 트로피를 수집했으며 챔피언스리그에서는 8강에 진출했습니다. 프리미어리그에서도 경쟁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의 4관왕 가능성은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4월말에 4관왕에 대한 질문을 주십시오. 때에 답하겠습니다.

여기까지 선수들과 스텝들을 칭찬하고 싶습니다. 저는 벌써 만족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우리가 3개나 4개의 트로피를 들어올리지 않는다면 실패라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a매치 기간 이후에 우리는 경기를 싸워나갈 것입니다.”

감독은 역전극을 이뤄낸 선수들에게 기쁘다고 말하였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선수인 셀리나의 골과 함께 전반전에 the Blues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하지만 감독은 선수들이 계속 찬스를 만들어 냈고 그들의 정신을 높이 샀습니다.

우리는 전반적으로 경기를 했습니다. 우리는 번의 실수를 했고 실점을 했습니다. 우리는 수비를 조정했습니다. 셀리나의 움직임은 좋았고 우리는 2명의 홀딩 미드필더와 수비를 잘했습니다. 전반이 끝나고 우리는 골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경기가 수월해 지기를 바랬습니다. 우리는 매우 좋은 시작을 보였지만 마지막 패스와 결정력을 보이지 못했습니다. 그것이 우리가 가지고 있었던 문제였고 스완지는 좋은 경기를 했습니다. 하지만 후반전에는 우리의 플레이가 좋아졌고 많은 찬스와 골을 만들어 냈습니다.”

매치 리포트

스완지 vs 시티 ㅣ 매치 리포트

First팀 뉴스

a매치 기간 후에 부상 선수들의 복귀를 바라는 펩 감독

갤러리

Gallery ㅣ 스완지전을 준비하는 the Blu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