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삼사자군단에서의 활약을 예고한 라힘 스털링

라힘 스털링은 네덜란드와의 UEFA네이션스 리그 4강전에서 이번 시즌에 보여준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고자 합니다.

PFA 영플레이어와 영국축구기자협회 올해의 선수에 뽑힌 라힘 스털링은 이번 50번째 국가대표팀 경기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24살밖에 그에게 국가대표팀 경기를 50회나 있었다는 것은 상상하기 어려운 일이기도 했습니다.         

잉글랜드 국가대표팀 경기를 보면서 자라왔습니다. 국가를 위해 경기 뛰는 것을 항상 꿈꿔왔고 50 경기를 가질 것이라고는 상상하지 못했습니다.”

만약 네덜란드 경기에서 감독님이 저를 경기에 뽑아주신다면 저와 가족에게는 업적이 것입니다. 평생 잊지 못할 것입니다.”

만약 스스로에게 지금 명심해야 것이 있다면 계속 축구를 즐기고 앞으로 나아가며 배워 나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2018 월드컵에서 잉글랜드 국가대표팀은 달콤하면서도 씁쓸한 결과를 남겼습니다. 그리고 젊은 선수들은 잉글랜드가 1966 우승 이후 53년만에 우승할 시간이 왔다는 것을 공감하고 있습니다.

국가대표팀 안에서 우리가 트로피를 올릴 시기가 왔고 지금 스쿼드로 이러한 기회를 잡을 있다는 것에 대해서 강한 믿음이 있습니다.”

또한 지난 10월에 스페인과의 경기에서 2골을 넣은 것은 그에게 자신감을 주었다고도 하였습니다. 기록은 라힘 스털링이 국가대표팀 경기에서 27경기 무득점을 끝낼 있게 해주었습니다. 또한 체코와의 경기에서 6-0승리를 해트트릭을 하였고 이번 18/19시즌에 국가대표팀과 클럽팀에서 31골을 넣으며 절정의 골감각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지난 해의 기록일 뿐입니다. 국가대표팀에서 얼마나 좋은 기록을 가지고 있었는지 알고 있었습니다. 그러한 상황에 많은 압박감을 느꼈고 아마도 좋은 일은 아닌 같았습니다.”

스페인 전은 저에게는 엄청난 경기였습니다. 골에는 전혀 신경을 쓰지 않았고 게임을 즐기고자 하였습니다.”

경기를 바르게 이끌고자 하는 감독님과 코치님의 말에 집중했고 좋은 기록을 있어 기쁩니다. 그리고 앞으로 전진할 있기를 바랍니다.”

“2018 월드컵 멤버였다는 사실은 정말로 환상적입니다. 결승전에 가지 못해 아쉽지만 이번 네덜란드전에서 우리의 경험을 살릴 것입니다.”

토너먼트 전에 베르나르도 실바와 이야기를 나눴냐는 질문에는,

어떤 팀이 이길지와 같은 간단한 것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국가대표팀에 이후에 그와 이야기를 나누지 않았고 엄격한 비즈니스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그를 것이고 이야기를 나눌 것입니다.”

이번 네덜란드 전에서 주장을 맡을 거라는 소문에 대해서는,

감독님이 결정할 것입니다. 하지만 만약 제가 주장이 된다면 매우 자랑스럽고 행복할 것입니다.”

First팀 뉴스

4관왕을 달성한 놀라운 맨체스터 시티: 세르히오 아게로 편

First팀 뉴스

4관왕을 달성한 놀라운 맨체스터 시티: 가브리엘 제수스 편

First팀 뉴스

4관왕을 달성한 놀라운 맨체스터 시티: 리야드 마레즈 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