펩 과르디올라는 르로이 사네가 훈련장에 복귀했음을 확인해 주었습니다.

하지만 1군팀에서 기회를 잡기 위해서는 아직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하였습니다.

사네는 지난 8월에 웸블리에서 리버풀과 대결한 커뮤니티 쉴드에서 무릎 부상을 당했습니다. 4개월 동안 회복에 전념하였고 이번 월요일 훈련에 시티풋볼아카데미에 돌아와 선수들과는 별도로 경기장에서 훈련을 가졌습니다.

사네는 현재 회복을 위한 다음 단계로 넘어갔으며 그가 돌아오게 된다면 팀에 힘이 것이라고 과르디올라 감독은 말하였습니다.

경기장에 훈련하였고 이는 회복의 다음 단계였습니다. 그리고 다음에는 팀과 같이 모든 세션을 훈련할 겁니다.”

몸상태가 돌아온다면 우리에게는 매우 좋은 일이 겁니다.”

옥스포드와의 경기를 앞두고 경기를 준비했다고도 하였습니다. 지난 시즌 카라바오컵에서 대결을 펼쳤던 옥스포드는 여전히 같은 스타일로 플레이할 같다는 의견을 내었으며 3시즌 연속 우승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습니다.

같은 감독이 이끌고 있으며 변화는 많지 않았습니다. 공격에서 비슷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 원정 경기이며 어떤 일이든 일어날 있습니다. 원정에 가서 승리할 있도록 노력할 겁니다.”

지난 2시즌 연속으로 우승하였고 이번 경기는 매우 중요합니다. 지금은 8강에 올라가 있으며 4강에 다시 올라설 기회를 잡았습니다.”

내일 옥스포드로 향할 겁니다. 옥스포드와는 지난 시즌에 경기했었고 다음 라운드 진출을 위해 노력할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