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 데 브라이너는 많은 팀들이 맨체스터 시티를 상대할 때 그들의 전술을 바꿀 것으로 예상한다고 하였습니다.

지난 시즌 맨체스터 시티는 4관왕을 달성하였고 모든 대회에서 168골을 기록하였습니다. 그리고 케빈 브라이너는 많은 팀들이 맨체스터 시티와 경기를 수비적으로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하지만 맨체스터 시티는 수비적인 팀을 상대로도 그들의 플레이를 펼쳐보일 있을 것을 믿는다고 밝혔습니다.

많은 팀들은 각각 다르게 플레이를 하고 있습니다. 아마도 수비적으로 나올 같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들의 수비를 무너트리기 위한 다른 방법을 배워나가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가 지난 시즌 우리가 했던 바입니다. 지금 우리가 준비할 있는 것은 아니며 시즌을 치르며 알아가야 것들입니다.”

맨체스터 시티는 3 연속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노리고 있으며 웨스트햄과의 개막전을 통해 그러한 도전은 시작되었습니다.

지난 2시즌 동안 198점의 승점을 따낸 이후에 맨체스터 시티가 어떻게 발전할 있는지에 대해서 많은 질문이 쏟아졌습니다. 브라이너는 지난 시즌 동안에 보여준 경기력보다 높은 수준을 보여주는 것은 어려운 일이라고 하였으며 대신 수준을 유지하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하였습니다.

항상 발전할 있지만 팀으로서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은 꾸준하게 상태를 유지하는 것입니다. 발전하는 것은 개인적인 일이며 팀으로서 지난 시즌보다 잘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한편, 그의 동료인 베르나르도 실바는 과르디올라 감독에 대한 칭찬을 하였습니다. 팀이 성공할 있었던 핵심 요인은 감독님이 세세한 부분까지 관심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라고 하였습니다.

모든 것이 디테일 속에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들이 감독님 아래에 있다는 것에 기쁘게 생각하고 있고 결과가 이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지난 2시즌 동안 선수들이 보여준 경기와 트로피 개수를 통해 선수들이 얼마나 좋은 플레이를 했는지 보여주며 완벽한 조합이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