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완지로 재이적한 윌프레드 보니

코트디부아르 출신의 포워드인 윌프레드 보니는 2015년 1월에 스완지를 떠나 시티에 합류했습니다.

하지만 시티 합류 후에 입은 부상으로 인해 10회의 경기 출장을 기록하며 시티에서의 첫 시즌을 마쳐야 했습니다.

시티에서의 첫 풀 시즌인 15/16 시즌에 총 34회의 경기 출장과 8개의 골을 성공시킨 보니 선수는 그 다음 시즌에 스토크에서 임대 생활을 보내게 되었고 스토크에서의 임대 생활 동안 총 11회의 경기 출장과 2개의 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시티를 대표로 총 46회의 경기 출장과 10개의 득점을 성공시킨 윌프레드 보니의 새로운 클럽 생활에 행운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