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팀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존 스톤즈의 부활은 엄청난 플러스’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잉글랜드 국가대표팀 감독은 존 스톤즈의 좋은 활약은 잉글랜드 대표팀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했으며 국가대표팀에 다시 합류하게 된 그를 칭찬하였습니다.

스톤즈는 산 마리노, 알바니아, 폴란드 등과의 월드컵 예선전을 위한 잉글랜드 국가대표팀 26인 소집 명단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지난 시즌 부상으로 힘든 시간을 가졌고 구단이 치렀던 59경기에서 단 24경기만을 출전하며 국가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하였습니다.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존 스톤즈가 다시 기량을 회복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 의문을 가졌다고 했지만 그의 기량을 다시 찾은 것에 대해서 강한 인상을 가졌다고 했습니다.

“우리에게는 엄청난 플러스예요.”

“존은 많은 국가대표팀 경기를 뛰었어요. 우리는 그가 다시 그의 폼을 되찾을지에 대해서 확신하지 못했고 많은 시간과 출전 시간을 부여했던 선수가 없어졌을 때에는 많은 실망감이 찾아와요.”

“존은 그의 기량을 회복하고 꾸준한 레벨을 찾은 것에 대한 공을 가질 자격이 있어요.”

“비록 맨시티가 원하는 부분을 아직 달성하지 않아 말하기 이르지만 구단에서 성공적인 모습으로 보이는 점에서 많은 부분을 경기해 나갔어요.”

스톤즈는 이미 지난 시즌보다 더 많은 경기를 뛰고 있으며 2020/21시즌에는 26경기에 나서고 있으며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공을 다루는 그의 능력이 국가대표팀의 철학에 딱 맞아떨어질 것이라고도 했습니다.

“우리가 하고자 하는 플레이 방식에 맞아떨어져요.”

“공을 가지고 나아가는데 매우 편안해 하며 수비에서 빠른 스피드를 갖고 있어요.”

“그를 다시 데리고 있을 수 있는 것은 팀에 좋은 일이에요.”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