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글랜드 21세이하팀에서 뛴 필 포덴은 알바니아를 상대로 유로예선 경기를 가졌고 선제골을 기록하며 3-1 승리에 기여하였습니다.

잉글랜드 21세이하팀에서 경기를 가진 포덴은 전반 22 프리킥 상황에서 선제골을 만들어 내었습니다. 그리고 전반전이 끝나기 두번째 상황에서도 코너 갤러거의 골에 관여하며 뛰어난 활약을 펼쳤습니다. 팀은 경기 종료 전에 골을 만들어 냈며 승리를 거뒀고 다섯 경기에서 4승을 거두었습니다.

스페인 국가대표팀으로 나섰던 로드리고는 몰타와의 경기에서 7-0승리를 거두는 힘을 보태었습니다. 이전 맨체스터 시티 선수인 헤수스 나바스는 경기에서 골을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또한, 니콜라스 오타멘디와 가브리엘 제주스는 이번에는 서로 다른 팀에서 뛰며 경기를 가졌습니다. 각각 아르헨티나와 브라질 국가대표팀으로 나섰으며 결과는 아르헨티나의 1-0 승리로 끝났습니다. 전반 13 페널티킥 상황에서 알리손 골키퍼에 막힌 리오넬 메시는 재차 골을 받아 넣으며 선제골을 기록하였고 제수스도 페널티킥 상황을 맞이하였었지만 아쉽게 골을 넣지 못하였습니다. 경기에 세르히오 아게로는 경기에 나서지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