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시티의 주장 콤파니는 9월에 그의 메모리얼 경기를 위해 맨체스터 시티에 돌아올 예정입니다.

뱅상 콤파니는 2019년 9월 11일 오후 7:45분(영국 시간)에 맨체스터 시티 레전드를 이끌고 프리미어리그 올스타 베스트 11과 경기를 가질 예정입니다.

모든 수익금은 콤파니와 맨체스터 시장인 앤디 번햄이 설립한 자선단체인 Tackle4MCR에 기부될 것입니다. 그리고 이 기부금은 맨체스터의 노숙자들을 위해 쓰여질 것입니다.

콤파니는 맨체스터 시티의 주장으로 다시 한 번 경기에 나설 것이고 왕년의 프리미어리그 스타들도 이 경기에 모습을 보일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