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슈퍼 스털링, 국가대표 첫 해트트릭 달성

라힘 스털링이 국가대표팀을 위해서 뛰어난 활약을 펼쳐 보였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의 스타인 라힘 스털링이 잉글랜드 국가 대표팀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였습니다. 또한 페널티킥도 얻어내며 체코와의 유로예선전 경기에서 5-0으로 승리하였습니다.

번째 골의 과정은 전반 24분에 우측면에서 제이든 산초가 크로스를 스털링에게 넘겨주었고 그것을 스털링이 슬라이딩을 하면서 이뤄졌습니다.

전반 추가 시간에 라힘 스털링은 박스 안으로 치고 들어갔지만 체코의 수비수들이 스털링에게 파울을 하였고 지체없이 심판은 페널티킥을 선언하였습니다. 페널티킥은 케인이 성공하며 2-0으로 앞서나갔습니다.

 

 

 

 

 

후반전은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후반 15 카일 워커가 라힘 스털링에게 스루 패스를 넣어주었지만 조금 길게 가는 했습니다. 하지만 공은 수비수들의 몸을 맞고 다시 스털링에게 떨어졌고 왼발로 감아차기 슈팅을 날려 2번째 골을 성공 시켰습니다.

스털링은 이번 왓포드전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였고 국가대표팀에서도 해트트릭을 하게 만든 세번째 골은 그가 안쪽으로 파고들면서 오른발을 슛을 때렸고 수비를 맞고 들어갔습니다. 그는 해트트릭을 기록하고 82000명의 기립 박수를 받으며 교체되었습니다.

체코의 자살골까지 이어지며 잉글랜드의 5-0 승리가 확실해졌고 잉글랜드 국가대표팀에는 보다 좋을 수는 없는 결과였습니다.

라힘 스털링은 날의 MOM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매번 국가대표팀에서 뛰는 스털링에게 가하던 비판에 터닝 포인트가 경기가 되었습니다. 종종 아래로 평가받는 팀에 어려운 경기를 하던 국가대표팀은 라힘 스털링의 해트트릭으로 인해 달콤한 결과를 챙길 있었습니다.

경기 , “ 플레이가 아주 좋았습니다. 팀이 이기는데 도움을 있어 기쁩니다. 자신감을 가지려 했고 공간에서 슛을 하고자 했습니다. 걱정하지 않았습니다. 번째 골은 나를 무척 기쁘게 했고 이는 저를 뛰게 만들었습니다.”

라힘 스털링은 2 골을 넣고 셔츠를 들어올렸습니다. 이는 크리스탈 팰리스의 유스팀 선수인 다마리 도킨스가 백혈병으로 고인이 되었고 이를 기리기 위한 제스처였습니다.

다마리는 어린 아이였습니다. 그를 돕고자 했고 기증자를 찾았다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그의 몸과 맞지 않았고 결국 고인이 됐습니다. 그래서 그의 가족이 웃음을 지을 있는 무언가를 생각했습니다.”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라힘 스털링은 매주 전율을 일으킵니다. 성숙했으며 골을 기록하였습니다. 매우 기쁩니다. 그는 그럴 자격이 있습니다.”

밖에 올렉산더 진첸코와 베르나르도 실바가 맞붙은 우크라이나vs포르투갈 경기는 0-0으로 비겼습니다. 경기에서 선수 모두 90분을 소화했습니다

First팀 뉴스

국가대표팀에 소집된 선수 정보

First팀 뉴스

프리미어리그 카디프 경기 일정 조정

First팀 뉴스

맨시티의 또 다른 핵심 능력, 참을성

참을성 있게 때를 기다린 끝에 역전에 성공한 맨체스터 시티

2019년 맨체스터 시티의 훌륭한 경기력에 대해 많은 기준을 제시하지만 성공할 수 있었던 핵심 요소는 참을성과 같은 능력을 경기에서 보여주는 것입니다.

맨시티의 또 다른 핵심 능력, 참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