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시즌 첫 경기에 집중하고 있는 라포르트

울버햄튼과의 경기를 위해 경기장에 도착한 라포르트

울버햄튼과의 경기를 위해 경기장에 도착한 라포르트

아이메릭 라포르트는 맨체스터 시티의 이번 프리시즌은 시즌 첫 경기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하였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이 이끄는 맨체스터 시티는 울버햄튼과의 프리미어리그 아시아 트로피 결승전에서 66퍼센트의 높은 점유율을 가져왔고 상대팀에 찬스를 거의 내주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맨체스터 시티의 공격진들은 찬스를 살리지 못하였습니다.

라힘 스털링은 전반 20분에 가진 페널티킥 찬스를 놓쳤고 승부차기에서도 3번의 기회가 막혔습니다. 하지만 라포르트는 프리시즌의 목적은 시즌 경기라고 확실히 밝혀습니다.

이곳에 이유는 시즌을 준비하기 위해서입니다. 이를 준비하기 위해 훈련해야 하며 그것이 가장 중요한 점입니다. 우리는 경기를 치렀지만 결과는 좋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이기기 위해 좋은 모습을 보여줬어야만 했습니다. 이를 위해 훈련을 하고 있습니다.”

라포르트는 프리시즌 2번째 경기에 나섰습니다. 울버햄튼과의 경기에서는 스톤즈와 함께 중앙 수비수로 나섰으며 르로이 사네가 페널티킥을 얻어낼 후방에서 번에 찔러주는 볼을 넣어주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그는 비록 경기에 졌지만 경기에서 긍정적인 면을 있었다고 했습니다.

전반전은 매우 좋았었습니다. 울버햄튼보다 좋았지만 골을 넣지 못했습니다. 골은 축구에서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점입니다.”

어려운 경기였습니다. 온도는 매우 높았고 번이나 경기를 멈췄습니다. 이런 날씨에서 경기를 하는 것이 힘들기 때문에 좋은 결정이었습니다.”

좋을 수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프리시즌입니다. 몸상태를 끌어올려야 합니다. 우리가 맨체스터에서 떠날 때보다 좋은 상태이길 바랍니다. 왜냐하면 이곳에 이유이기 때문입니다.”

First팀 뉴스

알제리 주장 마레즈,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우승

갤러리

갤러리 | 울버햄튼과의 경기를 앞두고…

First팀 뉴스

로드리 “벌써 팹 감독님과 함께하는 것에 빠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