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시티는 프리미어리그 아시아 트로피에서 웨스트햄과의 첫 경기를 4-1로 이겼으며 후반전에 들어온 사네를 향해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칭찬하였습니다.

웨스트햄과의 프리미어리그 아시아 트로피 경기 후반전에 교체되어 들어온 사네는 공격적인 모습과 함께 라힘 스털링에게 멋진 도움을 주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칭찬과 함께 그의 발전을 보는 것이 즐거우며 클럽에서 오래 머물기를 바란다고 다시 밝혔습니다.

그는 놀라운 재능을 가진 훌륭한 선수입니다.”

저는 사람들이 클럽에 남기를 바라며 그를 데리고 있기를 항상 바라고 있습니다. 클럽에서는 그에게 오퍼를 제안했었습니다.”

저는 여기에 있는 사람들이 모두 행복하기를 바란다고 수차례 말했습니다. 그리고 그가 그의 높은 잠재성에 다다르는데 도움을 주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