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이 달의 선수는 바로…

케빈 데 브라이너입니다. 투표 결과 페르난지뉴와 일카이 귄도간을 제치고 이 달의 선수에 뽑혔습니다. 11월에 2골을 만들었으며 첼시전 동점골과 뉴캐슬전 환상적인 중거리슛을 골로 만들어 내었습니다. 또한, 이 골은 프리미어리그 이 달의 골에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WATCH: 요약 하이라이트 I 뉴캐슬 VS CITY

 

축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