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팀

어린 선수들에게 문을 열다.

pellegrini

패트릭 비에이라의 EDS 대표팀의 버센트 셀리나, 시난 비티키, 조지 글렌던, 티에리 엠브로즈 및 호세 앙겔 타센드를 포함한 일부 선수는 이번 시즌 동안 교체 선수 명단에 올라 벤치를 지키고 있었지만 호세 앙겔 포조는 이번 시즌 동안 4차례 경기를 출전하였고 Unde-18과 EDS에서 좋은 플레이를 선보였던 브랜던 바커는 아부다비에서 함부르그를 상대한 경기에서 1군에 발 들이기를 시작했습니다. 시티의 감독은 이 선수들이 성장하여 1군팀과 같이 훈련 받는 것을 희망하고 있습니다.

펠레그리니: “어린 선수들을 발굴하고 그들의 발전을 돕는 것은 시티를 위해 매우 중요한 일이다. 클럽의 1군 선수들이 매우 경쟁적이고 클럽이 매년 새롭고 강한 선수들과 계약을 맺기 때문에 이 선수들이 1군으로 올라오는 것은 매우 힘든일이다.

이 사실이 어린 선수들이 1군이 될 수 없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또한 재능이 있는 어린 선수들이 1군으로 올라오면 클럽은 £ 30 - 40m 를 절약할 수도 있다.

...펠레그리니...

펠레그리니: “1군의 선수들의 훈련 모습을 매일 마주하는 것이 어린 선수들에게 큰 도움을 줄 수 있기 때문에 CFA에서 함께 훈련을 하는 것은 엄청난 차이를 만들 것이다. 그리고 지금 우리의 방법이 나중에 많은 어린 선수들을 일군에서 뛰게 할 것이라고 확신한다.”

펠레그리니는 새로운 훈련 시설로의 이동 또한 클럽과 어린 선수들에게 매우 중요하게 작용을 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펠레그리니: “CFA로의 이동은 커다란 변화를 이루어냈고 우리가 달성한 가장 큰 발전 중 하나이다. 카링터의 시절이 좋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새 시설을 보게되면 엄청난 발전이라고 생각되고 클럽의 오너가 얼마만큼이나 클럽의 발전을 원하는 지 느낄 수 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