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S & 아카데미

프리미어리그2 우승을 자축하고자 하는 EDS팀

맨체스터 시티는 프리미어리그2 챔피언 자리에 올라섰으며 이번 웨스트햄과의 경기에서 좋은 활약을 계속해서 보여주며 우승을 자축하고자 합니다.

맨체스터 시티는 블랙번과 리버풀의 2-2 무승부 결과 이후 프리미어리그2 우승 타이틀을 처음으로 거머쥐었으며 이는 구단의 새로운 역사이기도 했습니다.

여전히 3경기가 남은 현재 우승을 조기에 확정지을 수 있었고 구단이 일궈낸 훌륭한 업적 중 하나였습니다.

이번 주에 열리는 웨스트햄과의 경기를 위해서 런던으로 원정을 떠나는 엔조 마레스카 감독은 EDS 선수단에 이 공을 돌렸고 선수들의 발전하고자 하는 열망이 이번 성공을 뒷받침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모두에게 힘든 시즌이었어요. 하지만 모든 선수들이 모든 것을 쏟아부었죠.”

“훌륭한 여정이었고 멋진 달성이에요. 특히 우리가 이 업적을 달성한 방식이요. 제 생각에는 우리는 우승 자격이 있어요.”

“하지만 모든 경기에서 우리는 선수들을 발전시키고자 노력했고 우리가 어떻게 좋은 결과들을 얻을 수 있는지 항상 요구했어요.”

“그렇기 때문에 스태프로서 선수들과 우리의 목표를 달성한 방식으로 인해서 기쁘네요.”

“시즌의 다른 순간들 안에서 모든 선수들이 중요했어요.”

“모든 경기를 뛸 수 없죠. 20명의 선수가 필요하고 항상 그들의 역할을 해 낼 준비가 되어 있어야만 했어요.”

“선수들과 같이 일하는 사람들에게 감사하고 저를 정말 많이 도와줬어요. 모두의 성과예요.”

“이제 이를 즐기고 경기장 위에서 기뻐하고 싶어요.”

CITY+ 구독을 통해서 맨체스터 시티의 전체 경기를 다시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정보는 이곳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