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팀

잉글랜드 대표팀 | 포든 제외, 스털링 출전 여부 미지수

필 포든은 COVID-19 양성으로 인해서 잉글랜드 캠프를 떠났으며 라힘 스털링은 헝가리전 출전 여부가 미지수입니다.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푸스카스 아레나에서 펼쳐질 헝가리전과 독일 원정 경기에 필 포든이 나서지 못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하지만 7일 뒤에 열리는 이탈리아와의 경기에서 선수단에 복귀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75번째 국가대표팀 출전 경기를 노리는 스털링은 며칠째 훈련에 참여하지 못하고 있으며 이번 경기에 그를 포함시킬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필 포든은 안타깝게도 COVID 양성 결과가 나왔고 떠나야만 했어요.”

“우리가 독일에서 돌아왔을 때 만날 수 있기를 바라요.”

라힘 스털링은 며칠째 병으로 훈련을 하지 않았어요. 내일 그가 포함될 수 있는지 판단할 거예요. 하지만 나머지는 모두 완전히 괜찮아요.”

한편, 잉글랜드 대표팀에 소집된 잭 그릴리쉬, 존 스톤즈, 카일 워커는 이번 헝가리전에 나설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