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10대 선수들의 활약에 고무된 펩 과르디올라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카라바오컵에서 보여준 테일러 하우드-벨리스와 에릭 가르시아의 활약에 만족을 표했습니다.

명의 10 선수들은 침착해 보였고 과르디올라 감독은 중앙 수비수들의 부상으로 인한 공백을 대체하기 위해 이들을 경기에 내보낼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선수로 인해 행복합니다. 그들은 우리와 같이 훈련했고 그들이 필요할 겁니다. 선수는 팀을 도울 겁니다.”

오늘 수비를 잘했고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었습니다. 모든 선수들이 그들을 돕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들도 팀을 돕고 있습니다. 쉽지 않은 일이지만 선수는 정말 잘하고 있습니다. 젊고 능력 있으며 강한 정신력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서로를 보완해 주고 있습니다.”

귄도간, 베르나르도, 다비드 실바가 그들 앞에서 플레이를 펼쳤고 중앙 수비를 보호했습니다. 자신감을 가지고 플레이를 펼쳤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앞으로 다가올 빡빡한 일정 속에서 언제든지 수비수들에게 휴식을 부여할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벤자민 멘디는 경기에 30 동안 경기장을 누볐고 카일 워커도 최고의 몸상태가 아니었습니다.

카일은 휴식이 필요했고 상태가 아니었습니다. 멘디는 지난 2시즌을 부상으로 뛰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오늘 앙헬리뇨와 칸셀로가 선발진에 들어갔고 좋은 플레이를 보여주었습니다.”

이제 에버튼 경기를 생각하고 있습니다. 수요일에 카라바오컵 대진이 나오면 그때 카라바오컵에 대해 다시 생각할 겁니다.”

우리는 모든 경기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지난 시즌에 들어올렸던 트로피를 이번 시즌에 다시 모두 수는 없을 겁니다.”

모든 경기는 우리에게 중요합니다. 왜냐하면 우리가 참가하고 있는 모든 대회의 경기에서 이기고 싶기 때문입니다. 오늘 저녁에 했던 플레이 방식, 우리가 방식, 공을 가져오기 위한 방식 등을 통해서 우리가 얼마나 이기고 싶어하는지 모두에게 보여주었습니다. 우리는 있습니다.”

First팀 뉴스

카라바오컵과의 인연

카라바오컵 챔피언인 맨체스터 시티는 이번 시즌에도 트로피를 들어올리기 위한 여정을 시작합니다.

카라바오컵과의 인연

First팀 뉴스

‘스페셜’ 데 브라이너에 찬사를 보낸 펩 과르디올라

갤러리

갤러리 | 창단 125주년 기념 경기에서 보여준 최고의 경기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