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로드리고의 부상 정도를 확인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페르난지뉴와 함께 중앙 수비수로 출전했던 로드리고는 챔피언스리그 아탈란타전에서 햄스트링으로 보이는 부상을 당하며 교체되었습니다.

경기 기자회견에서 과르디올라 감독은 로드리고가 정밀 검사를 수요일에 받을 예정이며 후에 부상 정도를 확인할 있을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어떤 부상인지 아직 없습니다. 수요일에 있을 겁니다.”

“10 정도이길 바라지만 심하면 3주가 수도 있습니다.”

햄스트링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