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긍정 마인드를 칭찬한 펩 감독

맨체스터 시티 선수들이 쿼드러플 달성에 대한 물음에 올바른 자세를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카라바오컵 우승을 달성한 이후, FA 4 진출, 챔피언스리그 8 진출과 프리미어리그 선두 경쟁에서 리버풀에 2 뒤진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프리미어리그의 경우, 경기를 뒤진 2위이기 때문에 승리하게 경우 우승을 자력으로 결정할 있는 위치에 있습니다.

2019년에 맨체스터 시티 선수들은 환상적인 폼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20경기 중에 19경기에서 승리하였고 3개의 대회에서 우승 경쟁을 하며 팀에는 활기가 넘쳐나고 있습니다. 쿼드러플은 영국 축구 역사상 아무도 달성한 적이 없기 때문입니다.

감독은 풀럼과의 2-0승리 , 그의 선수들이 역사적인 우승 기록에 정신적으로 준비가 됐다고 생각하는지에 대해서 질문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답변은 분명하지는 않았습니다.

그것에 대해서 어떠한 불만도 없습니다. 작년에 일어났던 일들이나 이번 시즌에 다시 일어나는 것에 대해서요. 정신적으로 준비가 됐었고 지금도 그렇습니다.”

선수들은 어리석지 않습니다. 4월초에 우리가 목표로 하는 것을 달성하는 것은 어려우며 이번 시즌 2개의 대회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그리고 대회에서 경쟁하고 있죠. 그들은 이를 알고 있습니다.”

그들이 나에게 보여주고 싶은 플레이 하는 방식은 우리가 원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노력하고 있습니다. 어렵지만 우리는 노력하고 있습니다. 우승에 대해 너무 많이 생각하지 않고 있습니다. 다음 경기를 생각합니다. 다음 경기는 카디프 경기이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기계처럼 이기기 위해 플레이하고 노력합니다. 어느 순간에 승리를 못할 수도 있습니다. 현실을 받아들여야 합니다. 생각에 선수들은 정신적으로 준비가 됐습니다.”

4 동안 8경기를 치를 예정이며, 5월에는 더욱 많은 경기를 치를 가능성이 있습니다. 6월에는 해의 결말을 짓는 경기들이 있을 것입니다.

감독은 3,4일에 번씩 경기를 하는 것은 베스트 컨디션을 가져다주는데 도움을 것이라 믿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쉬고 준비할 있다고 합니다. FA컵과 챔피언스리그에서는 그럴 있습니다. 우리가 프리미어리그에서 이기지 못하면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못할 것입니다. 하지만 다른 대회를 준비하는데 도움이 있을 것입니다. 승점 10점이나 12 차이로 앞서면 선택적으로 접근할 있지만 하지만 지금은 다른 상황입니다.”

우리는 선택의 여지가 없습니다. 우리는 매경기 이기기 위해 플레이 합니다. 그렇지 않다면 대회에서 나올 수도 있습니다.”

이것이 압박감에서 플레이하는 것이 좋은 이유입니다. 우리는 스스로 최고가 필요가 있습니다.”

감독은 페르난지뉴와 케빈 브라이너의 성공적인 복귀에 대해서도 이야기하였습니다. 데브라이너는 햄스트링에서 4주만에 복귀한 것이었으며 페르난지뉴도 달만에 같은 햄스트링 부상에서 복귀한 것입니다. 선수의 복귀는 시즌 말미까지 팀에 중요한 요소가 것이라고 했습니다.

명의 선수가 돌아온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페르난지뉴는 매우 중요한 선수이지만 아직 그의 최고 컨디션에 도달하지 못했습니다. 우리는 귄도간이 자리에서 얼마나 좋은 활약을 했는지 잊으면 됩니다. 지난 4,5경기에서 엄청난 활약을 했습니다. 우리에게 엄청난 선수입니다. 우리는 데브라이너가 필요하고 콤파니와 포덴도 필요합니다.”

다음 경기는 가지 변화를 꾀할 것입니다. 토요일에 뛰었던 선수들만으로 프리미어리그와 다른 대회를 우승할 없습니다. 명의 선수는 카디프 경기에 것이고 저는 그들의 최고의 모습을 원합니다.”

First팀 뉴스

선수들의 플레이에 다시 한 번 놀란 펩

First팀 뉴스

B.실바, 베르나르드 종신 회장을 위한 풀럼전 승리

매치 리포트

선두에 다시 올라선 맨체스터 시티

감각적인 슛으로 2번째 골을 성공시킨 세르히오 아구에로

풀럼과의 경기에서 베르나르도 실바와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골로 2-0 승리를 일궈냈습니다. 이 승리는 프리미어리그 선두로 이끌게 해줬습니다.

풀럼전 승리로 프리미어리그 선두로 나선 맨체스터 시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