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케빈 데 브루인 인터뷰

맨 오브 더 매치 I 케빈 데 브루인

맨 오브 더 매치 I 케빈 데 브루인

케빈 데 브루인은 부상에서 돌아온 이후에 예상보다 빠르게 컨디션이 회복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케빈 데 브루인은 토요일 번리와의 경기에서 75 분을 소화했고 1 골 2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되었습니다.

”솔직히 말하면, 토요일에 처음으로 경기 감각이 돌아왔고, 컨디션이 매우 좋은 것을 느꼈습니다.”

”최근 다른 경기에서도 컨디션이 괜찮았지만, 토요일에 이번 시즌 처음으로 최고의 컨디션을 느꼈습니다. ”

”계속해서 경기에 뛰면서 감각이 돌아오고 있어서 매우 기쁩니다.”

”저는 그저 최상의 컨디션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번리 전에서 그 정도로 뛰게 될 줄은 몰랐지만, 좋은 컨디션으로 해냈습니다. 그래서 저는 저의 컨디션을 관리해주는 분들을 믿습니다. 그 분들은 부상 회복과 저에게 알맞은 스케줄을 짜주는 데에 능숙합니다.”

데 브루인은 또한 리버풀과의 우승 경쟁에 대한 생각도 밝혔습니다.

”우리가 승리한다면 리버풀에게 압박이 가해지겠지만, 우리가 이기지 못한다면 그들에게 이득이 될 것입니다.”

”언제나 그랬듯이, 뉴캐슬 원정 경기는 힘든 경기가 될 것입니다. 언제나 많은 관중들이 응원을 옵니다. 저희는 뉴캐슬이 어떻게 경기 할 지 알고, 승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데 브루인은 마지막으로 시티의 폭발적인 득점력에 관하여 말했습니다.

”저희는 이번 달 뿐만이 아니라 대체적으로 많은 골을 넣고 있습니다.”

”저희가 벌써 100 골 넘게 득점한 것은 대단한 일입니다. 물론 하위 리그 팀들과의 경기도 있었지만, 많은 선수들이 득점하는 것은 팀에게 좋은 일입니다.”

First팀 뉴스

뉴캐슬 v 시티 I 감독 기자 회견

First팀 뉴스

에버튼 v 시티 경기 일정 업데이트

갤러리

시티 5-0 번리 I 매치 갤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