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First팀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선취골은 행운의 골

선취골을 작렬한 케빈 데 브라이너

선취골을 작렬한 케빈 데 브라이너

맨오브더매치에 뽑힌 데 브라이너는 그의 골이 행운의 골이었다는 것을 인정했습니다.

경기장을 누비며 공격을 이끈 케빈 브라이너는 6분만에 선취골을 기록하였고, 전반 종료 전에는 르로이 사네의 추가골로 2-0 승리를 만들었습니다.

이번 승리로 다시 맨체스터 시티가 리버풀을 승점 1 차로 따돌리며 프리미어리그 선두 자리에 올라서게 됐습니다.

한편, 케빈 브라이너는 선취골에 대해서 행운의 골이라고 말하였습니다.

의도하지 않은 골이었습니다. 저는 공을 골키퍼 앞쪽으로 패스하고자 했습니다. 하지만 골망으로 들어가게 됐습니다. 우리는 경기를 지배하며 경기를 풀어나갔습니다.”

또한, 브라이너는 부상 복귀 상태를 끌어올리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작년 시즌과 비교하지 않을 것입니다. 시즌은 앞으로도 많이 남아 있습니다. 부상에서 복귀 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습니다. 하지만 작년과 같은 수준에 도달하지 못할 것입니다. 이건 저에 대한 것이 아닌 팀의 우승에 대한 것입니다. 저는 팀을 돕기 위해 최고의 몸상태를 유지하는 것에 집중하기 때문에 저에게는 어려운 일입니다.”

 

 

 

First팀 뉴스

펩, 지난 시즌부터 City는 발전중

펩 감독은 지난 시즌 최다우승승점 기록을 깨면서부터 4관왕을 노리는 현재까지 맨체스터 시티는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고 하였습니다.

펩, 지난 시즌부터 City는 발전중

First팀 뉴스

Etihad 이 달의 선수상 후보

일카이 귄도간, 베르나르도 실바, 그리고 라힘 스털링이 Etihad 이 달의 선수상 후보에 올랐습니다.

Etihad 이 달의 선수상 후보: 일카이 귄도간, 베르나르도 실바, 라힘 스털링

First팀 뉴스

아구에로, 카디프전 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