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영상

영상 | 93:20 기념하는 세르히오 아게로 동상

맨체스터 시티 FC는 구단의 첫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가능하게 한 93:20의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에티하드 스타디움에 세운 구단 레전드 세르히오 아게로의 동상을 공개하였습니다.

맨체스터 시티는 새벽 어둠 속에서 첫 빛을 받으며 세워진 세르히오 아게로의 동상을 공개했으며, 아게로의 동상은 뱅상 콤파니, 다비드 실바의 동상과 함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 세워졌습니다.

에티하드 스타디움 동쪽에 세워진 아게로의 동상은 앤디 스콧 작가에 의해서 만들어졌으며 수천개의 철조각을 엮은 뒤 탄생했습니다. 저녁에는 콤파니, 실바의 동상과 함께 푸른빛을 받으며 환하게 빛날 예정입니다.

많은 존경을 받는 앤디 스콧 작가는 대형 작품을 만드는 것으로 유명하며 필라델피아에 있는 그의 작업실에서 이번 동상을 제작하였습니다. 그리고 에티하드 항공을 통해서 이번 달 초에 맨체스터로 운송되었습니다.

에티하드 스타디움에 세워진 아게로의 동상은 구단 성공기에 큰 헌신을 한 아게로의 모습을 기념하고 있으며 구단 역사에서 가장 위대한 순간으로 기억될 93:20의 세리모니를 그대로 재현하였습니다.

최근 프리미어리그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린 아게로는 구단에서 15개의 메이저 대회 트로피를 들어올렸고 프리미어리그 5회, FA컵 1회, 리그컵 6회 등이었습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