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스털링의 용기에 기뻐한 펩 과르디올라

라힘 스털링이 지난 몇 번의 페널티킥 기회에서 성공시키지 못하였지만 이번 울브스전에서 침착하게 PK를 성공시킬 수 있었습니다.

라힘 스털링은 최근 몇 년 동안 페널티킥을 실축했던 적이 있었지만 이번 울브스전에서는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켰습니다. 그리고 이번 득점으로 그의 프리미어리그 100번째 득점 기록을 완성할 수 있었습니다.

“지금까지 중에서 최고의 키커는 리야드예요. 압박감 속에서도 페널티킥을 찰 수 있다는 모습을 보여줬어요."

"제가 경기장 위에는 없지만 귄도안은 또 다른 키커예요. 하지만 등에 통증을 느끼며 어려움을 겪었고 지난 2경기에서 좋지 않았어요. 왜냐하면 포지션으로 인해서 어려움을 겪었거든요. 그가 다시 회복할 수 있게 하기 위해서 우리가 해야만 하는 일들을 반영해야만 해요."

“그래서 그 순간에 선수들은 선택했어요. 베르나르두는 좋은 키커이고 로드리고도 찰 수 있었어요. 하지만 라힘이 원했었고 득점에 성공했죠. 이에 고마움을 느껴요.”

“기회를 놓친 선수들도 여전히 키커로 나설 책임감을 갖고 있어요.”

기자회견에서는 스털링의 자신감에 대한 질문도 나왔습니다.

“선수들에게 항상 중요해요. 하지만 가끔은 자신감이 떨어지기도 하죠.”

“선수들은 부침을 겪어요. 가끔은 제가 불공평하기도 해요. 선수들은 경기를 잘하고 있고 저는 선수들을 조종하지 않아요.”

“저는 변명할 거리가 없어요. 스털링은 최근에 골을 넣었고 매우 헌신하고 있어요. 그리고 공격적이죠. 최근 몇 년 동안 매우 중요한 선수였어요.”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