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하젠휘틀 감독의 분데스리가 영향력을 강조한 과르디올라 감독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랄프 하젠휘튼 감독이 분데스리가에서 보여준 영향력에 대해서 언급했습니다.

하젠휘틀 감독은 분데스리가의 RB 라이프치히에서 감독을 하는 동안 많은 명성을 얻게 됐고 이후 2018년 사우스햄튼에 합류하게 됐습니다. 그리고 리버풀의 유르겐 클롭 감독, 첼시의 토마스 투헬 감독,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랄프 랑닉 감독 등은 분데스리가 모두 팀을 챔피언스리그로 이끈 영향력 있는 독일 감독들입니다.

이에 과르디올라 감독은 2013년부터 2016년까지 바이에른 뮌헨에서 감독 생활을 하는 동안 이 독일 감독들의 재능을 알게 됐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사우스햄튼과의 경기 전 가진 기자회견에서 왜 프리미어리그팀들이 독일 감독을 데려오는지에 대한 질문에 설명을 해주기도 했습니다.

“왜냐하면 좋은 감독이니까요.”

“왜 좋냐고? 감독들이 잘 준비해요. 재능있는 팀과 함께 하고 여러 단계, 방법론 등과 함께 준비를 잘해요. 감독들은 공통의 패턴을 갖고 있어요.”

CITY+ | 맨체스터 시티 독점 프리미엄 콘텐츠 시청하기

“유르겐, 투헬, 랑닉, 하젠휘틀 모두가 훌륭함 감독들이에요.”

“리그에서 전 배웠어요. 제가 보유하고 있었던 선수들로부터도 배웠고요. 전환, 게겐프레싱등…”

“많은 것을 배웠어요. 저에게 놀라운 일이 아니죠. 모두가 훌륭한 감독들이에요.”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