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과르디올라 “카라바오컵은 유니크한 도전을 제공해”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그와 팀에게 있어서 이번 시즌 카라바오컵은 다른 테스트를 주고 있다고 했습니다.

이번 주말 맨체스터 시티는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토트넘과 카라바오컵 결승전을 치르며 우승을 하게 되면 기존의 4년 연속 우승이라는 대회 기록과 동률을 갖게 됩니다.

카라바오컵 결승전은 일반적으로 2월에 개최됐으며 최근 시즌들에서 시즌 막바지로 향하는 길목에서 맨체스터 시티는 이를 도약의 발판으로 삼았습니다.

하지만 2020년 말에 서포터즈들에게 입장을 허용할 수 있게 해주기 위해 이번 시즌 결승전을 4월로 연기를 했었습니다.

그리고 과르디올라 감독은 팀이 여러 대회에서 경쟁해 나가고 있기 때문에 이번 연기된 일정은 새로운 장애물이 됐다고 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공식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받기

“시즌을 시작할 때 모든 경기는 신중하게 여겨져요. 하지만 프리미어리그가 가장 중요한 대회이고, 그 다음이 챔피언스리그예요. 그리고 FA컵과 카라바오컵이죠.”

“시즌이 시작할 때 팀을 로테이션으로 돌리며 모든 선수를 참여하게 하는 것이 완벽하죠.”

“결승전에 오르면 대개 2월에 카라바오컵은 종료가 돼요. 지금은 중요한 구간에서 경기를 가지며 이는 모순이에요.”

“결승전이고 우승하고 싶지만 우리는 챔피언스리그 경기를 갖고 PSG전이 있어요. 그리고 크리스탈 팰리스전이 있고 PSG전이 또 있어요.”

“일요일에 어떤 일이 일어날 지 볼 거예요.”

맨체스터 시티 공식 팟캐스트 구독하기

라이브 문자 업데이트는 카라바오컵 결승전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매치데이 센터에서 시작하며

구단 매치 분석 라이브쇼인 We’re Not Really Here 경기 시작 시간 5 전에 앤디 모리슨, 숀고터와 함께 합니다. 또한, 웸블리에서 라이트-필립스가 리포터로 현장 상황을 리포팅할 예정입니다.

CITY+구독을 통해서 90 전체 경기를 다시 시청하실 수도 있습니다.

CITY+ 달에 무료로 구독하실 있으며 이후 구독료는 £1.99 입니다.

많은 정보는 이곳 링크에서 확인하실 있습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