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라이트

프리미어리그 요약 H/L | CITY 5-0 번리

맨체스터 시티의 돌아온 득점 행진을 요약 하이라이트를 통해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경기 내용

번리는 대개 수비를 강화하며 경기를 뛰어왔지만 이번 경기에서는 공격진을 보강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용기있는 움직임을 가져갔습니다. 그리고 결과적으로 맨체스터 시티 홈에서 5-0이라는 스코어를 4경기 연속으로 갖는 것을 받아들여야 했으며 션 다이치 감독은 수비적인 모습을 가져갔더라도 경기는 잘 풀리지 않았을 것이라고 생각했을 수도 있었을 겁니다.

번리는 공격적으로 경기에 나섰고 이는 맨체스터 시티에게는 많은 공간이 생긴다는 것을 뜻하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리야드 마레즈가 선제골을 만들어 내기까지 6분 밖에 걸리지 않았습니다. 데 브라위너는 비어있는 우측 공간에 있는 마레즈에게 패스하였고 이를 받은 마레즈가 골망을 흔들 수 있었습니다.

전반 21분에도 마레즈가 추가골을 터뜨릴 수 있었습니다. 카일 워커는 스로잉을 빠르게 전달하였고 박스 안에 있던 마레즈가 수비수 2명을 제치고 골망을 흔들 수 있었습니다.

이번 경기는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이었던 울버햄튼전 이후 처음으로 2골 이상을 넣고 승리한 경기가 됐으며 다른 골들과 함께 기쁨을 나누기도 했습니다.

데 브라위너는 경기장 곳곳을 누비며 상대팀에게 위협을 지속적으로 가하였고 벤자민 멘디가 맨체스터 시티에서 60경기 출전만에 첫 골을 넣을 수 있는 크로스를 전달해 주기도 했습니다.

번리는 후반전에 들어서 나은 경기력을 펼쳐보였고 한 두 번의 슈팅을 가져가며 맨체스터 시티의 골망을 노렸지만 City는 다시 한 번 후반 중반에 골행진을 이어갔습니다.

4번째 골은 팀원들간의 호흡이 빛났으며 마레즈가 오버래핑하던 카일 워커에게 공을 밀어넣어주었고 이를 다시 제주스에게 전달되는 크로스를 주었습니다. 제주스는 슈팅을 하는 대신 옆에 있던 토레스에게 전달하였고 이를 그대로 슈팅으로 날리며 그의 첫 프리미어리그 첫 골을 신고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3분 뒤에는 팀의 5번째 득점이 나왔습니다.

다시 한 번 팀워크가 빛났던 골이 나왔으며 데 브라위너의 공간 패스를 필 포덴이 빠른 스피드로 받아냈고 이를 그대로 마레즈에게 정확한 크로스를 연결하였습니다. 뒤에서 달려들어오던 마레즈가 헤더로 슈팅하며 이 날 경기의 마지막 골을 기록했습니다.

이후에 상대팀 골키퍼인 피콕-파렐의 자책골이 나오기도 했지만 이전 상황에서 가브리엘 제주스의 오프사이드가 VAR로 판독되며 골은 인정되지 않았습니다.

 

맨체스터 공식 팟캐스트 한 번 들어보시지 않으시겠어요?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