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득점포를 재가동한 스털링에 기뻐한 펩 과르디올라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풀럼과의 2-0 승리 경기에서 라힘 스털링이 다시 득점을 기쁘다고 했습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의 700번째 감독 경기이자 250번째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스털링은 풀럼전에서 선제골을 넣었고 케빈 데 브라위너는 페널티킥으로 득점에 성공하였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트레이닝 웨어 쇼핑하기

풀럼전 승리로 맨체스터 시티는 승점 18점과 함께 프리미어리그에서 5위에 올라가게 됐습니다.

“라힘은 언제나 노력합니다.”

“의심은 없으며 공격수에게 골을 넣는 것은 언제나 중요합니다. 그리고 라힘이 해온 것들이며 정말 좋습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