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페란 토레스 “다비드 실바는 저에게 영감을 주었어요”

페란 토레스는 입단 후 가진 첫 인터뷰에서 맨체스터 시티 주장인 다비드 실바가 그에게 영감을 주고 있다고 하였습니다.

20살의 윙어 페란 토레스는 발렌시아 아카데미에서 지낸 뒤 에티하드 스타디움으로 이적한 다비드 실바의 발자취를 따르고 있습니다.

페란 토레스는 그가 아카데미에 들어갔을 때부터 발렌시아의 스타였던 다비드 실바를 항상 존경해 왔다고 했습니다.

CHECK OUT OUR 2020/21 LEISUREWEAR

“제가 발렌시아에서 축구를 시작할 때 구단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었어요.”

“항상 영감을 주며 그가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었던 맨체스터 시티로 이적했을 때 항상 그를 존경해 왔어요.”

토레스는 맨체스터 시티를 선택한 이유와 왜 펩 과르디올라가 그를 최고의 선수로 성장시켜줄 것 같다고 느꼈는지에 대해서, 그리고 그의 반려견과 타투에 대해서도 이야기해 주었습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