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영상

‘Long Live The King’ 콜린 벨을 기리며

맨체스터 시티의 진정한 레전드 콜린 벨을 기리며…

콜린 벨은 13년 동안 맨체스터 시티에서 머물며 501경기에 출전했고 153골을 득점하였습니다.

잉글랜드 국가대표팀에서는 48회 출전하기도 했습니다. 1975년 심각한 무릎 부상을 당하지 않았다면 구단과 국가대표팀에서 더 많은 것들을 이뤄낼 수 있었을 것입니다.

콜린 벨이 맨체스터 시티의 가장 위대한 선수는 아니더라도 많은 이유로 오늘날의 전설들과 함께 이들 중 한 명이라는 점에 대해서 반박하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맨체스터 시티는 콜린 벨의 많은 영향과 함께 31년만에 첫 리그 타이틀을 얻기도 했었으며 경기장 곳곳을 누비고 다녔었습니다. 팬들은 그의 경기 모습과 지치지 않는 활동력을 좋아하기도 했었습니다. 그리고 1967/68시즌에 구단 올해의 선수로 그를 뽑는 것은 매우 쉬운 일이었습니다.

콜린 벨은 팀의 심장이었고 프란시스 리, 마이크 서머비 등과 함께 팀을 높은 곳으로 끌어올린 트리오를 형성하기도 했었습니다.

1968년에 처음으로 잉글랜드 국가대표팀에서 뛰었고 이는 오랜 기간 동안에 구단의 기록이 되기도 했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