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FIFA 트로피를 얻은 브론즈

지난 12월 루시 브론즈는 2020년 올해의 FIFA 여자 선수로 뽑혔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와 잉글랜드 우측 풀백인 루시 브론즈는 FIFA FIFPRO 여자팀 베스트11에 뽑혔으며 그녀의 가족들과 함께 시티풋볼아카데미에서 2020 올해의 FIFA 여자 선수 트로피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 공식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받기

“스스로 최고의 선수가 되기 위해서 제 선수 경력에서 정말로 열심히 했어요.”


                        FIFA 트로피를 얻은 브론즈

“FIFA FIFPRO 베스트11 이든 올해의 선수 상이든 상을 수상하는 것은 영광이며 감사해요.”

“트로피에 제 이름을 새기고 제 이름이 조명되는 일에 동기부여를 갖고 있다고는 말하지 않지만 세계 최고의 선수, 세계 최고의 우측 풀백이 되는 것에는 동기부여가 되어 있어요.”


                        FIFA 트로피를 얻은 브론즈

“잉글랜드에서 이전에 알렉스 스콧이 차지하고 있던 자리를 얻기 위해서 열심히 했었고 그녀는 세계 최고의 우측 풀백이었어요.”

“하나의 도전으로 바라봤고 제가 원하는 부분이었어요. 제 포지션에서 세계 최고의 되고자 하는 동기부여가 되어 있고 그런 경쟁을 즐기고 있어요.”


                        FIFA 트로피를 얻은 브론즈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