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 15골, 시즌 전체 18골 그리고 15개의 어시스트, 이 모든 걸 라힘 스털링이 이뤄냈습니다.

스털링은 왓포드와의 경기에서 후반전에 들어 13분 동안 3골을 몰아치며 해트트릭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선두자리에 있는 맨체스터 시티가 리버풀과의 격차를 4점차로 벌여놓았고 최소 24시간은 지속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