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힘 스털링에게 18/19시즌은 잊지 못할 한 해가 될 것입니다.

라힘 스털링에게 18/19시즌은 잊지 못할 한 해가 될 것입니다.

경기장 안팎에서 보여준 그의 뛰어난 모습은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되었습니다. 경기장 위에서는 18/19시즌 모든 대회에서 25골 18도움을 기록하였고 경기장 밖에서는 인종차별에 반대하는 입장을 드러내며 자라나는 어린 선수들에게 모범이 되어주었습니다. 이렇듯 맨체스터 시티의 핵심 공격 자원으로 부상했습니다. 이런 활약에 힘입어 프리미어리그 베스트 팀에 여러 번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또한, PFA 올해의 영플레이어와 영국축구기자협회 올해의 선수에 선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