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패스를 전달할 수 있는 위치에 있는 다비드 실바에게 베르나르도가 멋진 패스를 주었고 라힘 스털링은 박스 안으로 파고 들어갑니다. 다시 한 번 골망을 흔들며 골 기록을 만들어 냅니다.

본머스전에서 맨체스터 시티만의 스타일과 조직력으로 만들어 낸 2번째 골이 ‘Rexona 이 날 경기의 장면’으로 뽑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