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ote feed-section sponsor-promos cf show linkedin dugout

클럽 뉴스

비디오 1 갤러리

콤파니에 대한 클럽의 보답

11년간 클럽에서 헌신한 콤파니에 대한 보답

11년간 클럽에서 헌신한 콤파니에 대한 보답

맨체스터 시티는 클럽을 향한 콤파니의 헌신을 인정하였고 이에 대하여 보답을 해주었습니다.

클럽은 뱅상 콤파니를 기념하기 위해 유스 선수들을 위한 시티풋볼아카데미와 1군팀 센터와 함께 있는 커뮤니티 경기장들을 연결짓는 도로에 ‘Vincent Kompany Crescent’라는 이름을 지어주었고 2012 맨체스터 더비에서 보여준 셀리브레이션 장면을 모자이크로 처리한 그림을 설치하였습니다.

그의 자선 경기가 시작하기 전에 이를 공개하기 위한 행사가 있었습니다. 자리에는 콤파니, 그의 가족, 맨체스터 시티 이사진 등이 참석했고 칼둔 무바락 회장님이 행사를 진행하였습니다.

무바락 회장님은 맨체스터 시티가 콤파니의 업적을 알려주는 조각상을 공공에 알리는 절차를 시작하였다고 밝혔습니다.

조각상이 완성되면 이를 통해 에티하드 스타디움 장소에 자부심을 가져올 있을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이처럼 콤파니가 클럽에 헌신한 것은 다른 어떤 것들과도 비교할 없습니다.

콤파니는 경기장 안에서는 클럽이 변화를 겪는 동안에 팀을 이끌었고 360번의 출장 기록을 통해서 다른 어떤 주장들보다도 많은 트로피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2011년에는 35년만에 무관을 끝나게 해준 FA컵을 들어올렸고 이후 4번의 프리미어리그 우승, 4번의 리그컵 우승, 그리고 2번의 커뮤니티 쉴드 우승컵을 클럽에 가져다 주었습니다.

지난 시즌 그의 2번째 FA 우승컵을 들어올리고 지금껏 잉글랜드 남자 축구 역사에 없었던 모든 국내 대회 우승을 달성한 이후 맨체스터 시티에서의 생활을 마감하였습니다.

또한, 경기장 밖에서는 맨체스터시에 많은 영향을 끼쳤습니다. 클럽의 자선 사업에 참여하였으며 Tackle4MCR 통해서 노숙자 문제 해결을 위한 이번 자선 경기에 전념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클럽의 앰배서더인 마이크 서머비는 콤파니에게 자선경기 전에 평생시즌카드와 함께 모자이크를 선물할 예정입니다.

맨체스터 시티 무바락 회장님은 콤파니는 맨체스터 시티 풋볼클럽의 역사에 매우 특별한 인물입니다. 영감을 불어넣고 단호했던 주장이었을 뿐만 아니라 잡을 없던 앰배서더였습니다.”

라고 하였습니다.

클럽을 향한 헌신은 다음 세대에도 기억될 것이며 프리미어리그에서 기억될 인물 하나로 생각하는 세대의 서포터즈들에 의해서도 기억될 것입니다. ‘Vincent Kompany Crescent’ 그의 조각상은 그가 세워놓은 기준과 클럽과 커뮤니티에 보여준 강렬한 인상을 보여주는 장식이 것입니다.”

콤파니는 이에 스페셜한 클럽에서 이런 방식으로 대하여 주는 것은 대단한 영광입니다.”라고 답하였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와 함께했던 11년은 저의 삶을 바꿔놓았습니다. 클럽의 역사를 바꾸는데 미약하나마 제가 역할을 있어서 매우 기쁘게 생각합니다. 저에게는 너무나도 뜻깊은, 클럽과 영원한 관계를 맺는 것은 저를 겸손하게 합니다. 셰이크 만수르 구단주님, 무바락 회장님 그리고 항상 응원을 해주었던 서포터즈들에게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클럽 뉴스

콤파니 “시티는 제 가슴 속에 있습니다”

클럽 뉴스

맨체스터 시티의 FIFA20 능력치

클럽 뉴스

콤파니 자선 경기에 참가할 티에리 앙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