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펩 “1만명의 팬들 앞에서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것이 기다려져요”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그의 3번째 프리미어리그 우승에 기쁨을 드러냈습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에버튼과의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팬들과 함께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것이 기대된다고 했습니다.

여느 시즌과는 다르게 맨체스터 시티는 COVID-19로 인한 빡빡한 일정 속에서 단결력과 투지를 보여주며 4시즌 동안에 3번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릴 수 있었습니다.

카라바오컵 결승전과는 다르게 이번 우승 확정에 대한 기쁨을 팬들과 함께 나눌 수 없었지만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에버튼과의 마지막 리그 홈경기에서 1만명의 팬들과 함께 트로피를 들어올릴 수 있게 됐습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그 경기는 매우 특별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에버튼 경기가 기대돼요.”

“1만명의 팬들 앞에서 트로피를 들어올릴 거예요.”

“카라바오컵에서 적은 팬들이 있었고 완전히 다른 모습이었어요.”

“팬들없는 비즈니스는 같은 것이 아니에요.”

프리미어리그 우승 | 챔피언 관련 제품들 쇼핑하기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