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네이선 아케와의 인터뷰, City에서 보낸 첫 주와 새로운 시즌에 대한 이야기

네이선 아케는 CityTV와의 인터뷰에서 구단에서 보낸 첫 주와 다음 시즌에 대한 희망을 이야기하였습니다.

이번 여름 이적에서 맨체스터 시티로 이적해 온 네이선 아케는 구단 생활과 새로운 팀동료들에 적응해 나가고 있으며 이곳에서의 생활이 벌써 편안하다고 밝혔습니다.

“맨체스터를 둘러보며 도시를 느낄 수 있는 기회가 있었어요.  좋은 식당이 많은 좋은 곳이이예요.”

“이번 주에 훈련을 시작했고 동료들이 정말 좋다는 것을 알아가고 있어요.”

“CFA는 정말 훌륭해요. 필요한 모든 것이 있어요.”

맨체스터 시티 팟캐스트 구독하기

“케빈은 이곳에 제가 온 이후부터 도와주고 있어요. 이미 어느 정도는 알고 있었어요. 그리고 살기 좋은 곳이 어디인지도 알려주었죠. 독일어로 말할 줄 알아서 도움이 되고 있기도 해요.”

“이곳에서 기대하는 것은 물론 더 커요. 빨리 그것에 적응해야할 필요가 있어요.”

클럽 파트너 보기

Mancity.com

31?